클라우드/DB

클라우드, 클라우드(인터넷)을 통해 가상화된 컴퓨터의 시스템리소스(IT 리소스)를 제공하는 것. 도커, 쿠버네티스, Ansible등이 주요 학습기술
DB, 논리적으로 연관된 하나 이상의 자료의 모음으로 그 내용을 고도로 구조화함으로써 검색과 갱신의 효율화를 꾀한 것이며 DBMS는 데이터베이스 내의 데이터를 접근할 수 있도록 해주는 소프트웨어 도구의 집합

클라우드 컴퓨팅(Cloud computing) / 클라우드 서비스

클라우드 컴퓨팅(Cloud computing)

클라우드(인터넷)을 통해 가상화된 컴퓨터의 시스템리소스(IT 리소스)를 요구하는 즉시 제공(on-demand availability)하는 것이다. 인터넷 기반 컴퓨팅의 일종으로 정보를 자신의 컴퓨터가 아닌 클라우드(인터넷)에 연결된 다른 컴퓨터로 처리하는 기술을 의미한다.
공유 컴퓨터 처리 자원과 데이터를 컴퓨터와 다른 장치들에 요청 시 제공해준다. 구성 가능한 컴퓨팅 자원(예: 컴퓨터 네트워크, 데이터 베이스, 서버, 스토리지,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인텔리전스)에 대해 어디서나 접근할 수 있는, 주문형 접근(on-demand availability of computer system resources)을 가능케하는 모델이며 최소한의 관리 노력으로 빠르게 예비 및 릴리스를 가능케 한다.
클라우드 컴퓨팅과 스토리지 솔루션들은 사용자와 기업들에게 개인 소유나 타사 데이터 센터의 데이터를 저장, 가공하는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며 도시를 거쳐 전 세계로까지 위치해 있을 수 있다.

클라우드 서비스

인터넷 상에 자료를 저장해 두고, 사용자가 필요한 자료나 프로그램을 자신의 컴퓨터에 설치하지 않고도 인터넷 접속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말한다.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인터넷 상에 저장된 자료들은 간단한 조작 및 클릭으로 쉽게 공유하고 전달할 수 있다. 인터넷 상의 서버에 단순히 자료를 저장하는 것뿐만 아니라, 따로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웹에서 제공하는 응용 프로그램의 기능을 이용하여 원하는 작업을 수행할 수 있으며, 여러 사람이 동시에 문서를 공유하면서 작업을 진행할 수도 있다.

응용 프로그램

모니터링, 콘텐츠, 협업, 통신, 금융

플랫폼

오브젝트 공간, 신원, 런타임, 큐, 데이터베이스

기반 시설

컴퓨팅, 블록 공간, 네트워크

THE SPECIALIST TRAINING ACADEMY

하이미디어컴퓨터학원이 지향하는 가장 근본적인 교육의 목표는 수강생분들의 과정 선택 이유와 목적, 목표를 얼마만큼 현실화시켜줄 수 있느냐에 있습니다.
전문 교과운영팀을 통한 철저한 과정 개발을 시작으로 단순한 매뉴얼 위주의 수업이 아닌 현장감이 살아있는 실무 위주의 수업을 교·강사가 진행함으로써 수업의 재미와 긴장감을 통한 수강생들의 집중도를 최대한 이끌어 내고 있습니다. 또한, 학원 운영진과 교·강사, 그리고 수강생 모두가 스스럼없이 친밀한 관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수강생들이 수업에만 몰입할 수 있는 편안한 환경조성에 모두가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교육의 질적 향상과 다양한 분야로의 인재양성을 위해 혼신을 다하겠습니다.

  • 트렌드를 반영한
    커리큘럼 개발

    하이미디어의 전 과정은 NCS를 기반으로 합니다. 실무에서의 흐름과 활용성을 분석하고, 근간의 트렌드를 적재적소에 반영한 과정을 끊임없이 개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수강생들의 실력향상 및 직무 활용능력을 배양합니다.

  • 국비지원을 통한 다양한
    교육기회 제공

    하이미디어에서는 취업과 이직을 희망하는 구직자와 재직자를 대상으로 한 다양한 맞춤 교육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국비지원을 통한 부담 없는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으며 여러분의 밝은 미래를 열어드리겠습니다.

  • 국가에서 인정한
    공인시험센터 운영

    세무회계분야 전국 최다 수료, 최다 합격을 자랑하는 하이미디어는 국가에서 인정한 MOS, ACT 공인 시험센터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수업과 시험을 한자리에서, 합격률이 좋을 수 밖에 없는 이유입니다.

  • 실무경력 10년 이상의
    완벽한 강사진

    강의만 잘해서는 무언가 부족합니다. 배움에 갈망, 수업에 대한 열의, 그리고 실무에서의 스킬을 진솔하게 전달하기 위해서는 강사부터 실무에 강해야만 합니다. 하이미디어 강사진은 철저한 실무베이스의 경력자로만 구성됩니다.